화순군, 재해위험저수지 정비 추진

사회
화순군, 재해위험저수지 정비 추진
저수지 정비를 통한 재해예방, 영농편의 도모
  • 입력 : 2022. 08.11(목) 13:02
  • 박준희 기자
[화순군민신문=박준희 기자] 화순군(군수 구복규)이 재해위험저수지로 지정된 구암저수지(동복면 구암리)와 송암저수지(사평면 다산리)에 각각 20억, 42억을 투입해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두 저수지는 지난 2021년 정밀안전진단 결과, 노후 등으로 인한 홍수 대응능력이 부족해 긴급한 보수·보강이 필요한 상태인 D등급 판정을 받아 재해위험 저수지로 지정·고시된 바 있다.

이에 따라 화순군은 제방 여유고 확보와 취수시설 보강 등 전반적인 저수지 정비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행정안전부로부터 사전설계 검토 승인 등 모든 행정 절차를 완료하고 영농철 이후 사업 착수할 계획이다.

정비사업이 완료되면, 35.4ha의 광활한 경지면적에 대한 안정적인 농업용수를 확보해 주민소득 증대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화순군 관계자는 “정비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해 재해위험 해소와 낙후된 농업기반시설 정비로 주민들의 영농활동이 크게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준희 기자 hoahn0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