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상반기 농협 부실대출 급증... 5,625억원

정치
올해 상반기 농협 부실대출 급증... 5,625억원
‘부실대출금’ 경기, 경남, 경북, 서울 순
‘미회수금’ 5.5년간 2조 3,757억원
  • 입력 : 2022. 10.21(금) 11:34
  • 김일호 기자
[화순군민신문=김일호 기자] 올해 상반기 농협중앙회 부실대출이 크게 증가하고 있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신정훈 의원(더불어민주당·나주화순)이 농협중앙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 상반기 농협중앙회 부실대출액은 5,625억원으로 지난해 전체 금액 5,056억원을 이미 넘어선 것으로 확인됐다. 2017년 반기 대비 3.5배 증가한 수치다[표1].

2017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지역별 부실대출금은 경기(19.3%), 경남(14.2%), 경북(12.7%), 서울(8.5%) 순으로 많았다[표1].

같은 기간 부실대출 중 회수되지 않은 금액은 2조 3,757억원(83.1%)이었다[표2].

신정훈 의원은 “직원들의 비위 또는 실수로 인한 부실대출이 증가하고 있다. 대출 업무 직원에 대한 교육과 관리를 통해 부실대출 예방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신 의원은 “금리 상승에 따른 대출 부실화를 막기 위한 대책도 함께 모색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일호 기자 hoahn0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