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전남대병원, 어버이날 맞아 ‘쾌유 기원’ 행사

탑뉴스
화순전남대병원, 어버이날 맞아 ‘쾌유 기원’ 행사
병동 카네이션 선물·외래 포토존 운영 등 다채
  • 입력 : 2024. 05.09(목) 08:50
  • 정성연 기자
민정준 병원장이 병동 어르신 환자들에게 카네이션을 선물하고 있다.
[화순군민신문=정성연 기자] 화순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민정준)은 어버이날을 맞아 빠른 쾌유를 기원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화순전남대병원은 5월 8일 민정준 병원장과 이애경 간호부장 등 의료진들이 13개 병동을 찾아 70세 이상 입원환자 170여 명에게 카네이션을 선물했다.
민정준 병원장과 이애경 간호부장이 병동 어르신 환자들에게 카네이션을 선물하고 있다.

민정준 병원장은 “병원 의료진이 최선을 다해 치료하겠다. 빠른 쾌유를 바란다”며 카네이션을 직접 달아주며 위로의 인사를 전했다. 환자와 보호자들은 미소를 띠며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또 이날 병원 1층 로비에는 부모님과 함께 방문하는 내원객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어버이날 기념 외래 포토존’이 운영돼 호응을 얻었다.
민정준 병원장(오른쪽에서 두 번째) 등 의료진들이 병원 1층 로비에 마련된 ‘어버이날 기념 외래 포토존’에서 내원객들과 사진 촬영하고 있다.

내원객들은 병원에서 마련한 다양한 머리띠와 하트 풍선 등 다양한 소품을 이용해 자유롭게 사진을 촬영하며 소중한 추억을 남겼다.
정성연 기자 hoahn01@hanmail.net